한국, 매년 쌀 5만 톤 원조
뉴스
전체보기
경제
뉴스 홈 경제 경제 기사목록
 
한국, 매년 쌀 5만 톤 원조
전 세계 기아 해소를 위해 노력
기사입력 2021-10-15 오후 9:51:00 | 최종수정 2021-10-15 21:51
2021년 7월 세계식량농업기구(FAO), 세계식량계획(WFP) 등 5개 국제기구가 공동 발간한 「2021 세계 식량안보 및 영양 현황 보고서」에 따르면, 코로나19와 기후변화 등으로 인해 2020년 세계 영양부족 인구가 2019년 대비 최대 약 1억6천만 명 증가한 약 8억1천만 명 수준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세계 인구 10명 중 1명이 식량부족을 겪고 있음을 의미한다.

우리나라는 현재 세계 10위권의 경제대국으로 성장해 국가적인 식량난을 체감하기 어렵지만, 약 50여 년 전인 1964년 당시만 해도 한국은 FAO, WFP 등 국제기구로부터 식량 관련 원조를 받았다. 이처럼 국제사회의 관심과 지원 덕분에 한국은 배고픔에서 벗어나, 2020년에는 WFP 기구 내 11위의 공여국이 됐다.
  
대한민국은 지난 2018년 식량원조협약(FAC)에 가입하여 매년 쌀 5만 톤을 4~6개국 식량위기국에 지원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전 세계 3백만 명 이상의 난민과 이주민의 단기 식량문제 완화에 도움을 주고 있다.
  
남수단 분쟁 때 탈출해 2016년 우간다 난민촌에 정착한 아칸디(20대, 여) 씨는 “마지막으로 밥을 언제 먹었는지 기억나지 않아요. 한국 쌀 덕분에 아이들이 신이 나고, 저도 고향에서처럼 밥을 지을 수 있어 좋아요. 한국 쌀은 저에게 추억과 기쁨을 줍니다”라고 말했다.

2006년 소말리아 분쟁지역에서 탈출해 케냐의 난민캠프에서 살고 있는 제이납(30대, 여) 씨는 “우리 아이들이 다른 곡물보다 쌀을 더 좋아합니다. 한국 쌀 덕분에 집에 온 것 같은 기분이 들어요”라며 감사를 표시했다.

올해부터는 기존 수원국인 예멘, 케냐, 우간다, 에티오피아 4개국 외에, 동남아권 최빈개도국인 라오스와 지속된 내전으로 인구의 절반이 기아 상황에 처한 시리아를 신규 추가하여 총 6개국에 쌀을 지원하고 있다. 품질이 높은 한국 쌀은 현지에서 만족도가 높다. 또한 단순한 배고픔 해결을 넘어서 반세기 만에 식량 수원국에서 공여국이 된 한국의 성공사례를 떠올리게 하며 개도국에 희망이 되고 있다. 

라오스 북부 솜폰마을에 사는 씨엠(30대, 여) 씨는 “모두가 한국 쌀의 맛을 좋아하고 푹신하고 맛있습니다. 덕분에 우리는 덜 가난하다고 느끼고 아이들도 더 나은 미래를 가질 수 있는 기회를 얻고 있습니다”라고 말했다.

농식품부는 현물 식량원조 외에도 저개발국의 근본적인 식량위기를 해결하기 위하여 관개시설 구축, 가축질병 진단기술 전수, 스마트팜 지원 등 개도국에 대한 다양한 공적개발원조(ODA)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앞으로도 국제사회의 흐름에 발맞추어 UN의 기아 종식(zero hunger) 목표를 달성하기 위하여, 개도국에 대한 식량원조와 ODA 사업을 지속 발전해나갈 계획이다.

한편, 지난 16일 세계 식량의 날을 맞아 국내에서는 다양한 행사가 개최됐다. FAO 한국협회, FAO 한국협력연락사무소 및 WFP 한국사무소는 세계 기아현황에 대한 인식을 제고하고 개도국에 대한 식량지원의 필요성을 알리기 위해 지난달 8일부터 이달 27일까지 세계 식량의 날 관련 공모전과 제로헝거런 챌린지를 진행하고 있다. /김윤상 기자
  
    
기사제공 : 전주매일
 
 

스폰서 링크

 
친환경 과실원액 전문기업 베리나라  http://www.berrynara.com
아이들도 즉시 따먹을수있는 과실로 만들어 믿을수있습니다.
 
 
고창복분자, 블루베리 농장   http://www.bokbunjablueberry.co.kr
블루베리 체험농장, 블루베리 묘목
 
 
네티즌 의견
전체 0   아이디 작성일
 
의견쓰기
 
건협 전북도회, 정부 안전 점검 대비 만전 당부
경진원, 전북도 해외통상거점센터 운영점검 실시
경제 기사목록 보기
 
  경제 주요기사
[칼럼] 입이 써요
[독자투고] 자동차 운전면허 재..
팔자 센 여자가 성공한다
男女相悅之詞(남녀상열지사)
[칼럼] 몸이 무거워요.
[클로즈업] 이것이 스카이뱅뱅
신년 사자성어(四字成語)
로또 카드결제 허용된다…정부, ..
 
 
종합
완주군, ‘위드 코로나 원년’ ..
‘제1회 익산시 민간기록물 수집..
익산시, 산모·신생아 건강관리 ..
왕궁보석테마관광지, 가족나들이..
익산시, 내년도 국가예산 막바지..
익산시 ‘지역주도형 청년 일자..
군산시청 직장운동경기부 육상팀..
군산시, 수상 태양광 사업 시민..
농촌 다문화자녀가 바라본 한국 ..
임실군, 임실N치즈이용식품 가공..
전체목록
감동뉴스
효자2동 자생단체 연합, '사랑의..
제7회 태권도원배 전국태권도선..
2021 태권투어, 성황리에 마감
[칼럼] 입이 써요
마법의 性 - 여성의 명기
신천지예수교회 교역자 일동 ..
마법의 性 - 임신이 잘 되는 ..
주목! 이사람- 무주 적상 출..
 
RSSTOP
회사소개|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기사제보| 고충처리인
전주매일신문
주소 : 전북 전주시 완산구 서노송동 승주빌딩 4층대표전화 : 063-288-9700팩스 : 063-288-9703등록번호 : 전북 아 098776발행인/편집인 : 전주매일신문
COPYRIGHT 1999 전주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DMINISTRATOR@JJMAE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