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 지진규모 7.0 발생시 사상자 4만2천여명 발생
뉴스
전체보기
포토
주요뉴스
뉴스 홈 최신기사  기사목록
 
전주 지진규모 7.0 발생시 사상자 4만2천여명 발생
장세환 의원 소방재청에 의뢰 실험결과 발표
기사입력 2011-03-16 오후 4:01:00 | 최종수정 2011-03-16 16:01

전주에서 지진규모 7.0의 강진이 발생할 경우 전북지역에서만 사망자가 3,164명에 부상자가 3만8,722명, 이재민은 3만3,634명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나 경각심을 주고 있다.
16일 장세환 의원(민주당·전주완산을)은 소방재청에 의뢰해 제출받은 실험결과를 인용 지진규모 7.0의 경우 전라북도내 총 건축물 수 43만 6900여동 중, 전파 붕괴동이 7,574동, 전파 비붕괴동이 2만5,900동, 반파는 2만9,972동 부분 손실은 무려 18만9,066동에 이른다고 밝혔다.
장 의원은 “전북의 경우 총 43만6,949동의 건물중 2만6,285동이 내진설계대상에 속하며 이중 5,583동이 내진설계를 갖춰 내진 설계비율이 21.2%에 그치고 있다”며 “주변국의 지진재난발생과 국내지진 발생 역시 증가 추세에 있다는 점을 감안할 때, 우리 역시 만일의 사태에 대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무엇보다 심각한 것은 우리나라 전체 건축물 680만여동의 약 85%인 580만 여동이 비내진대상(3층미만, 연면적 1,000㎡미만)에 해당되는 1~2층 건물이며 이는 특별한 지진에 대한 대비가 없는 실정이라는 점이다.
우리나라는 환태평양 지진대와 접하고 있는 유라시아판 동쪽 가장 자리 내부에 위치해 비교적 지진 안전지대로 인식하고 있다. 하지만 지진발생 횟수가 1978년 지진 관측(6회) 이후 1996년까지 연평균 18회에서 1997년부터 연평균 42회로 증가추세에 있으며, 2009년에는 총 60회로 역대 최대횟수 발생을 기록한바 있다.
특히, 2000년 이후 현재까지 국내에서 발생한 지진의 최대규모는 2004년 경북 울진앞바다에서 발생한 5.2규모가 최대 규모이며, 같은 기간 전북에서는 총 24번의 지진이 발생했었다.
장 의원은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기 위한 대비는 비록 그것이 기우일지라도 대단히 중요하다”고 강조하며 ”항상 최악의 상황을 대비해야 한다“고 밝혔다.
또한 “건축법 시행령 등의 제도정비와 함께 지방자치단체도 향후 건축을 허가할 때 내진설계를 의무화하도록 하고 내진설계를 보강하는 기존의 건축물에 대해서는 세제혜택 등을 통해 자율적 보강을 유도해야 한다”고 덧붙였다./박상래기자

박상래 작성기사 더보기
 
 

스폰서 링크

 
친환경 과실원액 전문기업 베리나라  http://www.berrynara.com
아이들도 즉시 따먹을수있는 과실로 만들어 믿을수있습니다.
 
 
고창복분자, 블루베리 농장   http://www.bokbunjablueberry.co.kr
블루베리 체험농장, 블루베리 묘목
 
 
네티즌 의견
전체 0   아이디 작성일
 
의견쓰기
 
민주당원주권찾기 앞으로도 계속 견지
중앙선관위 이종우 사무총장 도선관위 방문
 기사목록 보기
 
  최신기사 주요기사
전주 지진규모 7.0 발생시 사상..
전주시, ‘아이푸드’ 전자카드 ..
전주역 부근 유흥주점 선정선 간..
세계태권도품새 국가대표 전주비..
힘겨운 제약회사 영업사원의 하..
전북도청 국장급 부단체장 인사
전발연, 전주ㆍ완주 통합 효과와..
전주서부신시가지 체비지 미납 ..
 
 
종합
전북은행 제19회 '사랑 한가득 ..
전북대, 외국인 유학생-한국학생..
전주대 외식산업학과, 우리밀요..
전북교육청, 교권보호 전문상담..
“143타워복합개발로 상생과 협..
카카오 카풀 반발 택시 일부 휴..
‘비벼봐 신나게! 즐겨봐 맛나게..
최첨단 비파괴검사 기법으로 자..
한·불 문화교류 전령사 전주한..
쌀값 회복, 정면 승부수 통했다
전체목록
감동뉴스
부안고속관광 김재근 회장, 경로..
전라북도 국제 양궁장 준공
육상 조혜림 선수 “금메달과 함..
마법의 性 - 여성의 명기
[칼럼] 입이 써요
전주 지진규모 7.0 발생시 사..
주목! 이사람- 무주 적상 출..
마법의 性 - 임신이 잘 되는 ..
 
RSSTOP
회사소개|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기사제보| 고충처리인
전주매일신문
주소 : 전북 전주시 완산구 서노송동 승주빌딩 4층대표전화 : 063-288-9700팩스 : 063-288-9703등록번호 : 전북 아 098776발행인/편집인 : 전주매일신문
COPYRIGHT 1999 전주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DMINISTRATOR@JJMAE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