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대청 감독의 ‘말리 언니’, 제1회 통일문화영화제에서 ‘통일부장관상’ 수상의 영예 차지
뉴스
전체보기
문화 일반
전시ㆍ공연
문학ㆍ출판
기획 기사
뉴스 홈 문화 문화 일반 기사목록
 
임대청 감독의 ‘말리 언니’, 제1회 통일문화영화제에서 ‘통일부장관상’ 수상의 영예 차지
임대청 감독의 ‘말리 언니’, 제1회 통일문화영화제에서 ‘통일부장관상’ 수상의 영예 차지
기사입력 2021-12-06 오후 9:31:00 | 최종수정 2021-12-06 오후 9:31:23


(사)통일문화가 주최하고 행정안전부와 통일부가 후원하여 지난 5일 압구정CGV에서 개최한 제1회 통일문화제가 성료됐다.

코로나 방역수칙으로 인해 약 80여명이 참석한 이번 영화제에서 영예의 통일부장관상은 임대청 감독의 다큐 영화 ‘말리 언니(Molly’s Home)’가 수상했다.

6.25 전쟁 직후 전쟁고아를 돌보던 아버지의 요청에 따라 미국 간호대를 갓 졸업한 ‘말리 홀트(Molly Holt)’는 한국에서 전쟁 고아를 돌보는 일을 시작했다. 그녀는 가족없는 장애인들을 돌보면서 평생을 고아원에서 헌신했다.

이 다큐는 1956년 21세의 젊은 나이에 한국으로 와 장애고아들의 영원한 ‘언니’로 살다 2019년 우리 곁을 떠난 말리 홀트의 일생을 담담한 나래이션 형식으로 풀어냈다.

수상 소감에서 임대청 감독은 “이 영화는 결이 다른 영화로 낯설어서 외면 받을 수 있는 영화인데 대상인 통일부 장관상을 주셔서 감사드린다. 앞으로 또 작품활동을 할 수 있도록 크게 응원 받았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시작도 하지 못한 애절한 사랑 얘기를 그린 한동균 감독의 ‘나와 나타샤와 흰 당나귀’가 우수작품상을, 철거동네에서 고양이가 되는 언니를 묘사한 박은경 감독의 ‘언니는 고양이’가 감독상을 각각 수상했다.

이외에 어린이 집에서 혼혈아 라는 이유로 차별 받는 얘기를 그린 김달리 감독의  ‘한나 때문에’와, 취업 전선에서 일어나는 상황을 그린 정혜윤 감독의 감독의 ‘면접’이 심사위원특별상을 각각 수상했다.

“잊혀져 갔던 ‘말리 언니’ 를 다큐로 조명한 임대청 감독의 발굴이 이번 영화제 최대의 수확” 이라고 밝힌 이상엽 집행위원장은 “이제 근 1년동안 준비한 영회제가 끝나서 매우 홀가분 하다”며 즐거운 송년모임을 맞이할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했다.

영화제 관련 아무런 인력, 경험, 지식도 없이 열정 하나만으로 시작한 이 집행위원장은 영화제를 위해 소중한 작품을 출품해준 영화인 그리고 조직위원, 심사위원, 자원봉사자등 영화제 관계자 및참석한 관객들에게 감사를 표했다.  특히 영화인으로 굳은 일을 마다하지 않은 이유진 프로그램 팀장, 영화제의 전반적인 기획업무를 수행한 최용천 ㈜비포레스트 대표, 매사를 세심하게 점검해준 하영숙 박사가 없었다면 이번 통일문화 영화제 개최는 불가능했을 것이라며 세 사람에게 특별한 감사를 표했다.

이인영 통일부 장관은 축사에서 “영화는 언어의 장벽을 뛰어넘어 메시지를 전달하는 힘이 있다. 통일문화영화제를 통해 남과 북이 서로 이해하고 평화통일을 향해 한마음으로 나아가는 의미있는 첫 걸음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영화제 개막을 축하했다.

한편 이번 영화제 행사를 위해 최용천 대표가 자연을 담은 화장품 100개(시가 280만원 상당) 그리고 ㈜서울리거에서 마스크 1,000매(시가 33만5,000원 상당)를 각각 후원했다. /김재훈 기자

기사제공 : 전주매일
 
 

스폰서 링크

 
친환경 과실원액 전문기업 베리나라  http://www.berrynara.com
아이들도 즉시 따먹을수있는 과실로 만들어 믿을수있습니다.
 
 
고창복분자, 블루베리 농장   http://www.bokbunjablueberry.co.kr
블루베리 체험농장, 블루베리 묘목
 
 
네티즌 의견
전체 0   아이디 작성일
 
의견쓰기
 
제7회 가천 그림그리기 대회 온라인 공모전, 수상자 발표
완주 상관 출신 정여립의 일대기
문화 일반 기사목록 보기
 
  문화 주요기사
마법의 性 - 여성의 명기
마법의 性 - 임신이 잘 되는 자..
마법의 性 - 남성 성욕 감소의 ..
마법의 性-섹시한 성적인 매력
마법의 性 -부부의 나이 차이
마법의 性-질외사정
마법의 性- 임신과 여성의 성기..
마법의 性 -성욕을 설득한다는 ..
 
 
종합
제9대 무주군의회 전반기 의장단..
익산시의회 제243회 임시회 개최
익산시, 원광보건대와 손잡고 지..
익산시, 아이돌봄서비스 지원 ‘..
군산시, 여름철 안전하고 깨끗한..
군산시, 농민 공익수당 지급으로..
전북농협, 농업·농촌의 어려움 ..
농관원 익산사무소, 전통시장과 ..
국민연금, 2022년 오픈캠퍼스 6..
전북은행, 7월 한 달간 ‘JB 3.6..
전체목록
감동뉴스
전북농협·전주대학교, 영농철 ..
전북체육회, 임시총회 개최
전북체육회, 상반기 법정의무교..
[칼럼] 입이 써요
마법의 性 - 여성의 명기
신천지예수교회 교역자 일동 ..
마법의 性 - 임신이 잘 되는 ..
주목! 이사람- 무주 적상 출..
 
RSSTOP
회사소개|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기사제보| 고충처리인
전주매일신문
주소 : 전북 전주시 완산구 서노송동 승주빌딩 4층대표전화 : 063-288-9700팩스 : 063-288-9703등록번호 : 전북 아 098776발행인/편집인 : 전주매일신문
COPYRIGHT 1999 전주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DMINISTRATOR@JJMAE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