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하진 도지사 "영화 '기생충' 아카데미상 수상... 위대한 순간에 전북이 함께 해 영광"
뉴스
전체보기
포토
주요뉴스
뉴스 홈 최신기사 주요뉴스 기사목록
 
송하진 도지사 "영화 '기생충' 아카데미상 수상... 위대한 순간에 전북이 함께 해 영광"
송하진 도지사 "영화 '기생충' 아카데미상 수상... 위대한 순간에 전북이 함께 해 영광"
기사입력 2020-02-11 오후 9:12:00 | 최종수정 2020-02-11 21:12

송하진 도지사는 지난 10일 아시아 영화 최초로 아카데미 작품상을 비롯해 4관왕의 위업을 달성한 영화 기생충과 관련해 "가장 한국적인 것이 가장 세계적인 것을 증명한 역사적 순간이었다”며 "그 위대한 역사에 전북의 영화문화산업이 함께 할 수 있어서 대단한 영광이었다”고 말했다.

특히, 영화의 핵심 공간인 박 사장의 저택이 전주영화종합촬영소에 지어진 세트로 영화의 60% 이상이 전주에서 촬영됐다는 사실이 영화팬들 사이에 큰 화제가 되고 있는 점에 대해서는 "기생충뿐만이 아니라 지금 이 순간에도 수많은 한국 영화가 전주종합영화촬영소에서 끊임없이 제작되고 있다"면서 "한국영화영상산업의 가능성을 믿고 영상촬영 인프라 구축에 꾸준히 투자해 왔던 그간의 노력이 한국 영화산업의 성장과 한류의 약진과 맞물려 빛을 발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한, 2008년 개관한 전주종합영화촬영소가 10년 안팎의 짧은 기간 동안 국내 최고의 영화 촬영장소로 발돋움할 수 있던 이유로 "지방자치단체로는 최초로 실내스튜디오와 다목적 오픈세트장을 고루 갖춘 데다 전주시장 재임 시절 시와 지역대학, 경찰, 소방서 등 전주지역 16개 유관기관과 함께 영화지원유관기관 협의회를 창립해 영화제작을 체계적으로 지원하는 협력체계를 만들어 영상제작을 지원하는 물적, 인적 시스템을 구축한 것도 큰 힘이 되었다"고 말했다.

이어 “전북이 보유하고 있는 아름다운 생태자연과 역사의 숨결이 남아 있는 문화유산, 인간적인 정취가 물씬 풍겨나는 거리와 풍경 등은 영화제작자들의 영감을 자극하는 장소로 손색이 없고 이를 전략적으로 홍보, 마케팅하고 있는 지역 영화인들의 역량”도 전북의 영화영상산업을 발전하게 하는 동력으로 꼽았다.

송 지사는 “돌이켜보면 현재의 한류 열풍은 IMF 위기로 국가가 어려운 상황에 놓여 있던 때에도 김대중 정부가 IT산업과 문화산업에 엄청난 투자와 정책적 지원을 아끼지 않았던 데에서 시작됐다고 느낀다”면서 “리더가 시대의 흐름에 대해 누구보다도 냉철하게 분석해 다가올 미래를 읽어내고 투자를 할 때는 가장 열정적이고 전폭적으로 하다 보면 기회의 문은 반드시 열리게 되어 있다”고 말했다.

송 지사는 이어 “오래 전부터 전북의 풍부한 문화적 토대가 대한민국 한류의 기반이 될 것으로 전망하고 영화영상산업을 비롯해 전주한옥마을 등 문화관광산업을 발전시키는 데에 꾸준히 노력해온 데에 자부심을 느낀다”며 “앞으로도 적극적인 지원과 투자로 전북이 문화강국 대한민국의 선두주자로 자리매김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김진성 기자

김진성 작성기사 더보기
 
 

스폰서 링크

 
고창복분자, 블루베리 농장   http://www.bokbunjablueberry.co.kr
블루베리 체험농장, 블루베리 묘목
 
 
친환경 과실원액 전문기업 베리나라  http://www.berrynara.com
아이들도 즉시 따먹을수있는 과실로 만들어 믿을수있습니다.
 
 
네티즌 의견
전체 0   아이디 작성일
 
의견쓰기
 
전북도, 사회복지분야 신종 코로나 확산방지 총력 대응
영화 '기생충' 전북 영화·관광 활성화 초석
주요뉴스 기사목록 보기
 
  최신기사 주요기사
전주 지진규모 7.0 발생시 사상..
전주시, ‘아이푸드’ 전자카드 ..
전주역 부근 유흥주점 선정선 간..
힘겨운 제약회사 영업사원의 하..
세계태권도품새 국가대표 전주비..
전북도청 국장급 부단체장 인사
전발연, 전주ㆍ완주 통합 효과와..
전주서부신시가지 체비지 미납 ..
 
 
종합
익산시 코로나19 촘촘한 방역체..
코로나19 피해 소상공 초저금리 ..
업종별 스마트화, 협동조합이 나..
경영정보 통합공시 ‘우수’
농업경영체 등록 정보 주제별로 ..
농진청, "일찍 꽃 핀 사과 과수..
코로나19 수출 위기 극복 지원
군산지역 총선 후보자들 선거운..
조배숙 후보, 총선 선거운동 출..
정동영 후보 “민주정권 재창출 ..
전체목록
감동뉴스
부안군, 자매결연도시 서울 도봉..
전북체육회, 학교연계형 스포츠..
전북체육회, 코로나19 극복 성금..
[칼럼] 입이 써요
마법의 性 - 여성의 명기
신천지예수교회 교역자 일동 ..
마법의 性 - 임신이 잘 되는 ..
전주 지진규모 7.0 발생시 사..
 
RSSTOP
회사소개|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기사제보| 고충처리인
전주매일신문
주소 : 전북 전주시 완산구 서노송동 승주빌딩 4층대표전화 : 063-288-9700팩스 : 063-288-9703등록번호 : 전북 아 098776발행인/편집인 : 전주매일신문
COPYRIGHT 1999 전주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DMINISTRATOR@JJMAE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