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영찬 '이낙연 대선 댓글조작' 보도에 "허위정보…법적대응 예정"
뉴스
전체보기
정치 일반
자치ㆍ의회
정부ㆍ청와대
국회ㆍ정당
북한ㆍ국제
뉴스 홈 정치 국회ㆍ정당 기사목록
 
윤영찬 '이낙연 대선 댓글조작' 보도에 "허위정보…법적대응 예정"
윤영찬 '이낙연 대선 댓글조작' 보도에 "허위정보…법적대응 예정"
기사입력 2023-05-07 오후 6:43:00 | 최종수정 2023-05-07 18:43
윤영찬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6일 지난 대선 경선 당시 이낙연 전 대표의 선거캠프가 여론 조작을 위해 매크로 프로그램을 사용한 것으로 의심된다는 언론보도를 두고 "허위조작 정보"라며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윤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에 "이낙연 캠프에서 온라인 여론조작을 위해 '매크로'를 사용했다는 TV조선의 기사는 빈약한 근거와 터무니 없는 내용을 담고 있어 심히 유감스럽다"며 "황당한 거짓 기사에 강력한 유감을 표하며 모든 수단으로 대응할 것"이라고 적었다.

윤 의원은 "TV조선과 제보를 받았다는 김민석 무소속 서울 강서구의원은 모호하게 '캠프'라고 하지만 기사에서 지목한 2021년 1월은 '이낙연 경선캠프'가 존재하지도 않을 때"라며 "2021년 경선 캠프에 참여했던 이들은 이런 문건을 작성하지도, 실행하지도 않았던 것을 확인했다"고 반박했다.

그러면서 "소위 매크로 활동의 근거라면 IP를 초기화해 다중 아이디로 로그인과 로그아웃을 반복하는 등의 기계적인 조작 정황이 언급돼야 하나, 15초 동안 5개의 추천 수, 20초 동안 좋아요 6개의 활동이 있었고 12개의 계정을 운영했다고 한다. 그 정도의 활동으로 어떻게 댓글 여론을 조작할 수 있나"라고 반문했다.

윤 의원은 언론사의 즉각적인 기사 삭제와 정정보도 및 사과를 요구했다. 김민석 구의원에게도 "누구로부터 이런 자료를 받았는지 반드시 밝혀야 할 것"이라고 촉구했다.

TV조선은 전날 이낙연 캠프가 2021년 민주당 대선 경선 과정에서 포털사이트의 기사 댓글의 추천수를 조작한 정황이 담긴 보고서에 대해 보도했다.

'매크로 계정'이라는 제목의 보고서에는 '댓글 추천 조작'을 주도한 것으로 의심되는 아이디 10여개가 어떤 기사에 어떤 댓글을 달았고 그 결과 댓글 순위가 얼마나 올라갔는지 등이 담겼다고 한다.

제보자인 김민석 구의원은 "당시에는 이낙연 후보 캠프가 지지율적으로 열세였기 때문에 반전의 여론을 꾀하고자 조급했던 것 같다"고 주장했다.
기사제공 : 뉴시스
 
 

스폰서 링크

 
고창복분자, 블루베리 농장   http://www.bokbunjablueberry.co.kr
블루베리 체험농장, 블루베리 묘목
 
 
친환경 과실원액 전문기업 베리나라  http://www.berrynara.com
아이들도 즉시 따먹을수있는 과실로 만들어 믿을수있습니다.
 
 
네티즌 의견
전체 0   아이디 작성일
 
의견쓰기
 
'박광온호 일주일' 무난한 출발… 당 쇄신 성과 '관건'
민주 안호영 의원, 과수 냉해 피해 즉각 대책 마련 촉구
국회ㆍ정당 기사목록 보기
 
  정치 주요기사
전북지방경찰청 인사
전북경찰청 인사발령
전주시 인사발령사항
익산시 인사
전북도청 인사
전주 에코시티개발 포기업체 늘 ..
전주시 인사
"생명공학도 되어 환자 돕고 싶..
 
 
종합
완주군, 긴급의료지원반 운영
완주 고산면 어르신들 단편영화 ..
‘한여름에 신난 우리들의 축제..
김제시, 2024년 아토피·천식 안..
김제시, 최중증 발달장애인 통합..
김희옥 부시장, 기획재정부 방문..
익산시립도서관, 여름방학 맞이 ..
보석과 함께하는 여름방학… 익..
집중 호우로 인한 풍수해 감염병..
군산시, 자매도시 김천시 농특산..
전체목록
감동뉴스
전북 자원봉사자 침수피해 복구..
2024 리그붐in무주 페스티벌 성..
전북은행 백종일 은행장, 파리올..
[칼럼] 입이 써요
마법의 性 - 여성의 명기
신천지예수교회 교역자 일동 ..
마법의 性 - 임신이 잘 되는 ..
주목! 이사람- 무주 적상 출..
 
RSSTOP
회사소개|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기사제보| 고충처리인
전주매일신문
주소 : 전북 전주시 완산구 서노송동 승주빌딩 4층대표전화 : 063-288-9700팩스 : 063-288-9703등록번호 : 전북 아 098776발행인/편집인 : 전주매일신문
COPYRIGHT 1999 전주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DMINISTRATOR@JJMAEIL.COM